콘텐츠바로가기

'러브캐처' '토니안의 동거남' 고승우 변호사...러브캐처? 머니캐처?

입력 2018-07-12 01:05:00 | 수정 2018-07-12 01:05: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러브캐처 (사진=방송 영상 캡처)


'러브캐처' 토니안의 동거남으로 알려진 고승우 변호사가 출연했다.

11일 밤 첫 방송된 케이블채널 엠넷 '러브캐처'에서는 사랑이 목적인 러브캐처와 상금이 목적인 머니캐처를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채운, 이민호, 이홍창이 러브맨션에 먼저 도착한 가운데 마지막 남자 출연자로 한 명이 들어왔다.

VCR로 이를 지켜본 MC 신동엽은 "어? 저 분"이라며 바로 정체를 알아챘고 "토니 집에 같이 오래 살았던 분이다. 구면이다"라고 밝혔다. 그는 다름아닌 고승우 변호사였다.

토니안의 동거남으로 알려진 변호사 고승우는 남다른 친화력으로 등장과 동시에 분위기를 주도했다.

홍석천은 "고승우 변호사는 머니캐처면 선길이 막힐 수 있다. 이 분은 그냥 러브캐처다"라고 추리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