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카카오톡 플러스 ‘컬쳐랜드’ 사칭, 피해자 구제는?

?

카카오톡 플러스 컬쳐랜드 사기, 피해자 구제 (사진=컬쳐랜드)


컬쳐랜드를 사칭하는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가 발생해 사용자들의 주의를 요하고 있다.

17일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로 ‘컬쳐랜드’를 추가하면 5만원권 상품권을 지급한다는 소문이 퍼지며 많은 사용자들이 친구를 추가 했지만, 이는 ‘컬쳐랜드’를 사칭한 가짜임이 드러나 사용자들의 주의를 요하고 있다.

소문이 퍼지며 이를 문의하는 사용자들의 늘어나자 컬쳐랜드측은 빠르게 공지를 올리며 사태 수습에 나섰다. 컬쳐랜드측은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를 운영하지 않는다고 밝히며 현재 빠르게 퍼지고 있는 ‘컬쳐랜드’ 친구 추가와 상품권 지급에 대한 소문을 수습하고 있다.

컬쳐랜드를 플러스 친구로 추가한 후 아직까지 별다른 피해 내역이 알려지지 않았으나 카카오톡에서 관리 서비스하는 플러스 친구가 이와같은 사기에 무방비하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이와 함께 컬쳐랜드와 같은 피싱을 통해 소비자 피해가 발생할 경우 피해구제 및 책임이 불분명 하여 이에대한 대비책 마련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