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네이처셀, 라정찬 대표 구속 소식에..주가 29.93%↓ '하한가'

?

네이처셀 라정찬 대표 구속 (사진=방송캡처)



허위·과장 정보로 주가를 조작한 혐의를 받고 있는 라정찬 네이처셀 대표가 구속됐다.

18일 서울 남부지법은 "증거인멸과 도망의 염려가 있다"며 네이처셀 라정찬 대표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네이처셀은 지난 3월 퇴행성관절염 줄기세포치료제 후보물질인 '조인트스템'의 조건부 허가를 식약처에 신청했다가 반려됐다. 이후 주가가 급락한 바 있다.

네이처셀의 시세조종 의혹을 살펴본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조사단은 긴급조치(Fast-Track·패스트트랙) 제도를 통해 검찰에 사건을 이첩했다.

이후 검찰은 지난달 7일 서울 영등포구 네이처셀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다.

한편 네이처셀 라정찬 대표에 구속 영장이 발부됐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네이처셀 주가는 개장 직후 하한가를 기록하고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