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조현아, 18일 '라디오스타' 방송에서 술자리 사진에 대해 해명

?

라디오스타 (사진=MBC 제공)


가수 조현아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논란이 되었던 술자리 사진에 대해 해명한다.

18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는 ‘넌 학생이고 난 선생이야’ 특집으로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멘토로 활약했던 가수 윤상, 김태원, 지코(블락비), 조현아가 출연한다.

‘라디오스타’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방송에서 조현아는 얼마 전 논란이 되었던 술자리 사진 유출에 대해 이야기를 꺼낼 예정이다. 조현아는 당시의 상황을 설명하며 사진으로 인해 혹시라도 불편함을 느꼈을 모든 이들에게 사과를 전했다.

이어 사진 논란 후 조현아는 밖에 나가는 것을 꺼리게 됐다고 고백한다. 이어 명상에 빠져 있다고 밝히며 자신의 생활에 대해 밝힐 예정이다.

또한 조현아는 KBS2TV 오디션 프로그램 ‘더 유닛’에서 멘토로 활약하며 방송 중에 여러 번 눈물을 흘렸던 이유를 설명하며 참가자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낼 예정이다.

한편 MBC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