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류필립, 미나와 ‘1대 100’ 출연... “나이 차이 뒤늦게 알았다”

?

류필립 미나 (사진=KBS)


류필립이 아내 미나와의 나이 차이를 뒤늦게 알게 됐다고 밝혔다.

KBS 2TV 퀴즈프로그램 ‘1대 100’에 류필립, 미나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MC가 “필립 씨, 미나 씨가 17살 더 많다는 걸 만나고 2주 후에 알았다고?”라고 질문하자 류필립은 “자꾸 멤버들이 조심하라고 이야기해서 뭘 조심해야 하냐고 물어보니까 대선배님이라고 만 대답하더라”라고 대답해 100인들을 폭소케 했다.

또한, MC가 “필립 씨는 웨딩드레스 입은 신부 미나 씨를 볼 때 기분이 어땠는지?”라고 질문하자 류필립은 “마치 한 마리의 여왕벌을 보는 느낌이었다. 마치 여왕벌처럼 사람들을 끌고 올 것 같은 에너지에 다시 한 번 미나 씨에게 푹 빠졌다. 3년 동안 연애하며 조금 사그라졌던 사랑이 다시 꽃 피우게 됐다”고 답하며 신혼 초 다운 애정을 과시했다.

한편, 미나&류필립 부부가 5000만원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지는 25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되는 KBS ‘1 대 100’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