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수미네 반찬', 김수미 위협하는 빅마마 이혜정 최초 게스트로 출연

?

'수미네 반찬' 김수미와 이혜정 (사진= tvN 제공)


'수미네 반찬' 김수미를 위협하는 게스트 이혜정 출연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오늘(1일) 저녁 방송되는 tvN '수미네 반찬'에서는 마성의 단짠 레시피로 맛도 좋고 기력도 보충해주는 김수미의 특급 반찬 '떡갈비'편이 방송된다.

김수미는 떡갈비 시식 전 임금님과 기미 상궁의 대화를 상황극으로 표현할 정도로 떡갈비 맛에 자신감을 나타냈다는 후문. 남녀노소 누구나 아는 맛이지만 그래서 오히려 더 식욕을 자극하는 침샘 자극 비주얼이 시청자들의 야식 욕구를 폭발시킬 예정이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특급 게스트로 요리연구가 이혜정이 출연한다. 이혜정은 그동안 '수미네 반찬'을 본 소감과 같은 세대를 공유한 추억담, 그리고 은퇴한 후 간식까지 달라는 남편 흉보기까지 김수미와 관심사를 공유하며 이야기를 꽃피울 것으로 알려서 신선함을 더한다.

하지만 본격적으로 반찬을 가르치는 시간이 되자 김수미는 한식조리사 자격증이 있는 이혜정의 존재에 대해 의식하고, 긴장하는 면모를 보일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을 더한다.

떡갈비와 함께 곁들일 상추 무침 조리 과정에서 ‘삼삼해야 한다’, ‘짜면 안 된다.’고 강조하던 김수미는 이후, 간을 본 이혜정이 ‘짜다‘는 말을 하자 당황해 어쩔 줄 모르는 모습을 보이며 웃음을 자아낼 전망이다.

이혜정은 프로다운 모습으로 김수미의 행동을 예측하고, 필요할 만한 재료 준비를 미리 해 김수미가 재료를 넣기만 하면 되는 요리 시스템을 만든다.

또한 가뜩이나 김수미의 속도에 정신 못 차리는 셰프들이 실수를 연발하는 모습이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 김수미의 재료를 전달하는 역할의 장동민 역시 조리과정을 놓쳐 제작진에게 비디오 판독 요청 사인을 보내는 등의 진풍경도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