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이프' 이동욱-문소리, 살벌한 신경전...긴장감 극대화

?

라이프 (사진=드라마 '라이프' 제공)


‘라이프’ 이동욱과 문소리가 날선 신경전을 벌인다.

21일 방송 예정인 JTBC 월화드라마 ‘라이프’에서는 예진우(이동욱 분)와 오세화(문소리 분)가 신경전을 벌이는 모습이 그려진다.

지난 방송에서 그려진 상국대학병원 병원장 선거가 예상 밖으로 진행되면서 긴장감을 높였다. 이 가운데 21일 방송에서는 예진우와 오세화가 수술실에서 대립하며 또 다른 긴장을 불러일으킨다.

공개된 사진 속 예진우와 오세화는 서로를 강렬하게 쳐다보며 날선 대립을 한다. 서늘한 카리스마를 뽐내는 오세화와 그를 똑바로 쳐다보는 예진우의 모습에서 커다란 긴장감을 느낄 수 있다.

또한 21일 방송에서는 상국대학병원 병원장 선거 결과가 밝혀지며 그에 따라 병원의 분위기가 어떻게 변화할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제작진은 “병원장 선거 결과가 앞으로의 전개에 있어 결정적인 변곡점이 된다. 병원의 이면을 통해 사회 전체를 관통하는 보다 확장된 이야기가 펼쳐진다. 보다 밀도 높은 전개가 기다리고 있으니 함께해 달라”라고 밝혔다.

한편 JTBC 월화드라마 ‘라이프’는 매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