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가수 이하늘, 10월 결혼...신부는 17세 연하 일반인

?

이하늘과 예비신부 (사진=이하늘 SNS)


가수 이하늘(47)이 직접 결혼 소식을 전했다.

20일 'DJ DOC' 멤버 이하늘은 자신의 SNS에 "고맙습니다. 11년 기다려준 이 여자. 나에겐 축하. 모과에겐 위로를, #결혼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커플 사진도 게재했다.

이하늘은 그동안 일반인인 17세 연하 예비 신부와 10여년 간 사랑을 키워 오며 여러 방송에서 애정을 과시했다.

그는 오는 10월 10일 제주도 모처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

한편 이하늘은 1994년 DJ DOC 멤버들과 '슈퍼맨의 비애'로 데뷔했다. '스트릿 라이프' '나 이런 사람이야' '여름이야기' 등의 히트곡을 냈으며, 현재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출연 중이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