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인천 고교생, 60대 교사 폭행.."유리병 던지고 복도 유리 발로 차"

?

인천 고교생 교사 폭행 (사진=방송캡처)



인천에서 한 고교생이 60대 교사를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4일 인천 서부경찰서는 특수폭행과 재물손괴 혐의로 인천의 모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2학년생 A(17) 군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 군은 전날 오전 10시 25분쯤 인천시 서구 한 고교 복도에서 교사 B(61) 씨를 2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A 군은 B 씨를 향해 유리병을 던지는가 하면 복도 진열장 유리를 발로 차 깨는 등 소동을 피운 것으로 조사됐다.

A 군은 수업 중인 다른 반 교실에 들어갔다가 B 씨가 야단치자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 조사에서 B 씨는 "A 군을 상담하려고 학생부로 이동하는 중 복도에서 폭행을 당했다"고 진술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