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는 형님' 민경훈 "윤도현 덕분에 지금의 버즈 존재 해"..훈훈 에피소드

?


?



'아는 형님' 민경훈이 윤도현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25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국보급 보컬’ 윤도현과 국카스텐 하현우가 일일 전학생으로 출연해 예능감을 뽐낸다. 윤도현은 록 밴드 계보를 잇는 후배 민경훈과의 과거 에피소드를 소개해 훈훈한 재미를 선사한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윤도현은 형님들 중 가장 보고 싶었던 사람으로 민경훈을 선택했다. 그러자 민경훈은 갑자기 자리에서 벌떡 일어난 후 “버즈는 윤도현 덕분에 존재한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민경훈은 “버즈가 데뷔 전 YB의 전국투어 무대에 고정 게스트로 서면서 활동을 시작했다”며그 이유를 밝히고 은인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에 윤도현 역시 버즈를 크게 칭찬해 따뜻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하지만 이내 민경훈이 반전 에피소드를 덧붙여 두 사람의 관계는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는 후문.

한편 ‘록 밴드’ 선후배 윤도현과 민경훈의 반전 에피소드는 25일(토) 오후 9시에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