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 인터뷰에서 병아리 매니저 향한 속마음 대 공개!

?

전지적 참견시점(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이 매니저 임송에 대한 진짜 속마음을 드러냈다. 그가 솔직한 이야기를 털어놓은 인터뷰 현장이 공개돼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전진수 / 연출 안수영) 18회에서는 박성광의 인터뷰 현장이 공개된다.

박성광은 오랜만의 인터뷰에 살짝 긴장했는데, 사진 촬영이 진행되자 금세 프로페셔널 하게 포즈를 취해 눈길을 끌었다. 가까이에서 이를 지켜본 임송은 촬영이 끝나자마자 박성광을 향해 엄지를 척 들어 올렸다는 후문이다.

이어 박성광은 진지하게 인터뷰에 임했고, 임송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기도 했다. 그는 임송이 잠시 자리를 비우자 두리번거리면서 “잠깐 떠나니까 불안하네요”라고 말하면서 그녀를 향한 속마음을 고백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임송은 박성광이 인터뷰를 하는 동안 편의점을 찾아 나섰다. 그녀가 무더운 날씨를 뚫고 편의점으로 향한 이유는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엇보다 이날 임송은 인터뷰 장소가 초행길임에도 불구하고 헤매지 않고 한 번에 도착하는가 하면, 주저하지 않는 깔끔한 주차로 박성광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어서 그녀의 비결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박성광이 인터뷰에서 임송에 대해 어떤 이야기를 했을지, 그 내용은 오는 25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하며 매주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