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실화탐사대' 오늘(12일) 첫 방송...'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목요일로 편성 변경

?

(사진 = MBC 홈페이지)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편성 시간이 목요일로 변경되며 '실화탐사대' 프로그램이 시작됐다.

오늘(12일) MBC에서는 저녁 8시 55분에 기존에 편성되었던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가 아니라 새 시사 교양프로그램 '실화탐사대'가 첫 방송됐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목요일 밤 8시 55분으로 시간대가 옮겨졌으며, 원래 해당 시간대에 방송되던 ‘할머니네 똥강아지’는 종영했다.

이날 첫 방송된 '실화탐사대'는 변화무쌍한 세상 속에서 빛의 속도로 쏟아지는 수많은 이야기 중에, 실화여서 더욱 놀라운 '진짜 이야기'를 찾는 본격 실화 탐사 프로그램으로, 신동엽과 김정근 아나운서, 강다솜 아나운서가 방송을 진행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