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확행' 서장훈 "그 사람이 나를 정말 사랑한다면 재혼"→"다시 시작할 용기 없어..."

?

'무확행' 서장훈 (사진=방송 영상 캡처)


'무확행' 서장훈이 재혼에 대한 심경을 털어놨다.

13일 첫 방송된 SBS '무확행'에서는 김준호, 이상민, 서장훈, 이상엽이 해외의 한 결혼식을 지켜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포르투갈의 한 커플의 결혼식을 보던 이상엽은 멤버들에게 "정말 사랑하는 사람이 생긴다면, 다시 결혼식을 올릴 거냐"고 물었다.

고심하던 서장훈은 "그 사람이 나를 정말 사랑한다면..."이라고 말하더니 "에이 됐다. 무슨 헛소리냐"라며 말을 멈췄다.

이후 그는 "내가 정말 사랑하는 사람과 다시 만나기 힘들겠다는 생각이 든다. 새롭게 시작할 용기를 낼 마음이 점점 작아지고 없어져서 우울하다"며 속내를 밝혔다.

한편 오늘(13일) 오후 11시 10분에 첫 방송된 SBS새 예능프로그램 '무확행-무모하지만 확실한 행복'은 남들 눈에는 '무모'하고 다소 '무식'해 보여도 각자 자신들만의 '확실한 행복'을 찾아 떠나는 생(生)처절 리얼 로드쇼로 싱글남 4인방 서장훈, 이상민, 김준호, 이상엽이 출연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