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DMC 페스티벌 2018' 화려한 슈퍼콘서트, 오늘(14일) 안방극장에서도 상영

?

(사진=대한민국 구석구석 여행정보 홈페이지)


지난 5일부터 4일동안 개최됐던 ‘DMC 페스티벌’이 안방에서도 상영되며 새삼 화제다.

오늘(14일) 오후 8시 40분부터 MBC에서 방송된 'DMC 페스티벌 2018(’DMCF 2018‘)' 그랜드 오프닝쇼 '개막특집 슈퍼콘서트'에서는 지난 5일 서울시 상암 디지털미디어시티(DMC)에서 개최됐던 콘서트 실황이 전해졌다.

이날 '슈퍼콘서트'에서는 김경호 밴드, 다이나믹 듀오, 휘성 등을 비롯해, 레드벨벳, 여자친구, 워너원 등 K-POP 대표 가수들이 멋진 무대를 선보였다.

또한 국악인 송소희, 크로스오버 듀오 듀에토, 리듬파워 등도 참여하며 ‘슈퍼콘서트’라는 이름에 맞는 공연이 진행됐다.

‘DMCF 2018’ 관계자는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 속에 ‘슈퍼콘서트’를 성황리에 진행할 수 있었다”며, “시청자분들도 오늘 방송을 통해 현장의 감동과 열정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