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캡틴 마블', MCU 사상 가장 강력한 히어로 탄생..티저 예고편 최초공개

?

캡틴 마블 (사진=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캡틴 마블' 티저 예고편이 최초 공개됐다.

'어벤져스4'(가제, 이하 '어벤져스4')로 향하는 라스트 스텝 '캡틴 마블'이 티저 예고편을 전 세계 동시 최초공개하며 출격 시동을 걸었다.

국내에서는 CGV페이스북을 통해 최초공개된 '캡틴 마블' 티저 예고편은 캡틴 마블에게 다가가는 닉 퓨리(사무엘 L. 잭슨)의 내레이션과 이에 겹쳐 보이는 캡틴 마블로 거듭나게 되는 공군 파일럿 캐롤 댄버스(브리 라슨)의 훈련 장면으로 전개된다.

"난 이탈한 군인이라면 한 눈에 알아보지만 하늘에서 떨어진 경우는 처음이야"라는 대사와 함께 나타난 닉 퓨리는 안대를 벗고 있어 관객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 것으로 보인다. 캐롤 댄버스의 비상한 초능력에서 강력함을, 차가운 표정에서 신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다. "목격하라, 무엇이 그녀를 영웅으로 만드는지"라는 문구는 '캡틴 마블'이 그려낼 가장 강력한 새로운 히어로의 탄생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린다. 최초공개된 티저 예고편을 감상한 관객들 역시 "드디어 캡틴 그 이상의 캡틴이 시동 걸었구나! 예고편부터 포스가 남다르시다", "타노스 잡을 그 분, 첫 예고편부터 믿음이 솟구친다", "젊은 닉 퓨리까지 너무 기대됨" 등 격렬하게 반응하고 있다.

2019년 개봉 예정인 '캡틴 마블'은 공군 파일럿 캐롤 댄버스(브리 라슨)가 쉴드 요원 닉 퓨리(사무엘 L. 잭슨)를 만나 MCU 사상 가장 강력한 히어로 ‘캡틴 마블’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담은 2019년 첫 마블 스튜디오 작품. 국내 1,100만 관객을 동원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의 파격적인 결말 이후 '어벤져스4'에 그의 등장이 예고되어, 인류의 절망을 캡틴 마블이 어떻게 타개할지 전 세계 관객들의 폭발적인 기대를 모으고 있다.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사상 첫 여성 히어로 단독 솔로 무비인 '캡틴 마블'은 2019년 첫 마블 스튜디오 작품이자, '어벤져스4'로 향하는 라스트 스텝으로 주연배우 브리 라슨의 모든 행보까지 주목 받고 있는 전 세계 최고의 화제작이다. 마블 사상 가장 강력한 히어로이자 알려지지 않은 엄청난 초능력을 보유한 캡틴 마블의 탄생이 어떻게 그려질지 주목 받고 있으며, 2018년 '블랙 팬서'의 전 지구적 흥행 돌풍 이후 또 한 번 마블 솔로 무비 흥행 역사를 갈아치울 수 있을지 전 세계 평단과 관객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한편 티저 예고편을 공개하며, 마블 사상 가장 강력한 히어로의 첫 행보를 과감히 보여준 '캡틴 마블'은 2019년 3월 8일 북미 개봉 예정이며, 국내 2019년 개봉 예정이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