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같이 걸을까' god의 순례길..완전체의 우정+힐링 기대

?

'같이 걸을까' god (사진=JTBC)


17년 만에 완전체 예능을 선보이는 god가 팬들의 기대를 한몸에 받고 있다.

11일 서울 상암동 JTBC 사옥에서 JTBC 새 예능프로그램 ‘같이 걸을까’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오윤환 PD, 박준형, 손호영, 윤계상, 데니, 김태우가 참여해 소감을 표했다.

손호영은 “내가 혼자 지낸 것보다 멤버들과 같이 지낸 게 더 오래됐다. 멤버들과 같이 있을 때 내 모습이 나오는 게 아닐까 생각한다”며 “멋있음을 잃었다. 그리고 피가 섞이지 않아도 가족 같은 형제가 생길 수 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해 멤버들의 애정을 과시했다.

이어 데니 안은 “다섯 명이 제작발표회를 하는 게 처음인 것 같은데 감회가 새롭다. 20년 동안 걱정하는 게 몸에 배었다. 개개인의 성격들이 고스란히 잘 표현됐을 거라 생각한다”며 “방송이라고 생각 안하고 우리끼리 오랜만에 타지에서 고생하면서 서로 잘 알지만 각자 생활하면서 몰랐던 걸 알게 되는 계기가 됐다”고 덧붙였다.

윤계상은 “겁도 나고 걱정도 됐다. 굉장히 오랜만에 멤버들과 여행 가는 거라 멤버들 사이에서 못 느꼈던 걸 느껴서 좋은 시간이었다”며 “방송을 보면 오래된 친구들 다시 보고싶다라는 생각이 들었으면 좋겠다. 오래 있었던 친구들이 소중하다는 걸 느꼈다”고 밝혔다.

한편, ‘같이 걸을까’는 ‘친구와 함께 걷는 여행’을 표방하는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으로 20년 지기 god 멤버 박준형, 윤계상, 데니안, 손호영, 김태우 5인이 스페인 산티아고 순례길을 걷고 숙박하며 생기는 일상을 고스란히 담아 오늘(11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