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인생술집' 유연석, 직접 제작하는 것 좋아해..."연 하나도 대나무부터 시작해 만들었다"

?

인생술집 (사진=방송 영상 캡처)


'인생술집' 유연석이 자신의 취미 생활을 밝혔다.

오늘(8일) tvN 'NEW 인생술집'에서는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의 오만석, 김동완, 이규형, 유연석이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이날 김도오안은 유연석에 대해 “호기심이 많더라”고 표현했다. 이에 유연석은 "손호준이 바리스타 자격증을 획득했다. 저는 무엇을 할 수 있을까 고민하다가 맥주 공방에 서 만드는 법을 배워 자격증을 얻었다"며 이를 입증하는 이야기를 전했다.

이어 유연석은 “어릴 때부터 무언가 만들기를 좋아했다. 예를 들어 연 날리기를 하면 키트보다는 따로 대나무를 갈라서 풀 먹이고 직접 만들었다”며 무언가 제작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밝혔다.

유연석은 “비누도 직접 만들어서 여자친구에게 준 적이 있었는다. 좋아했지만 그 시간에 얼굴을 더 보고 싶어하는 등 서운해 하기도 했었다”며 “취미를 공유할 수 있는 사람을 만나고 싶다"고 이상형을 밝혔다.

한편 ‘인생술집’은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