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울 종로 고시원 화재로 6명 사망.."사상자 늘어날 듯"

?

종로 고시원 화재 (사진=방송캡처)



서울 종로구 관수동 청계천 인근의 한 고시원에서 화재가 발생해 17명이 다쳤다.

소방 당국에 따르면 9일 오전 5시쯤 건물 3층에서 시작된 불로 3층 거주자 26명 중 황 모(66) 씨 등 17명이 화상 등으로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고 이 가운데 6명이 사망했다.

해당 건물은 지상 3층 건물로, 1층은 일반 음식점, 2~3층은 고시원으로 이뤄졌다.

2층 거주자 24명은 대피한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소방당국은 사망자가 늘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오전 6시 40분 불이 거의 잡힌 가운데 소방 당국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