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보헤미안 랩소디' 400만 돌파, 전 세대를 사로잡으며 흥행 뒷심 '폭발'

?

보헤미안 랩소디(사진=이십세기폭스코리아)


전 세대를 사로잡으며 남다른 흥행 뒷심으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가 누적 관객수 400만 명을 돌파했다.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는 음악의 꿈을 키우던 아웃사이더에서 전설의 록 밴드가 된 ‘프레디 머큐리’와 ‘퀸’의 독창적인 음악과 화려한 무대 그리고 그들의 진짜 이야기.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보헤미안 랩소디>가개봉 25일차인 11/24(토) 오전 9시 30분 기준 누적 관객수 4,014,592명을 돌파 했다.

이러한 기록은 <맘마미아!>(2008)가 46일만에 400만 관객을 동원한 것과 비교했을 때 21일이나 앞선 성적으로 <보헤미안 랩소디>를 향한 관객들의 끊임 없는 사랑을 입증하고 있다. 특히, <보헤미안 랩소디>가 400만 관객을 돌파한 시점인 11/24(토)는 ‘퀸’의 천재 보컬리스트 프레디 머큐리의 27주기 기일로서 프레디 머큐리를 기억하는 팬과 관객들에게 더욱 특별한 기록으로 기억될 예정이다.

또 한가지 주목할만한 점은 <보헤미안 랩소디>가 외화 개봉작들 중 올해 400만 명 이상의 성적을 보인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11,212,710명),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6,585,037명), <쥬라기월드: 폴른 킹덤>(5,661,257명), <앤트맨과 와스프>(5,447,981명), <블랙 팬서>(5,399,227명)와 비교했을 때 관객 팬층이 형성되어 있는 프렌차이즈성 시리즈 영화가 아닌, 유일한 단독 영화라는 점이다.​

여기에 <보헤미안 랩소디>는 지난 3주차 주중(11/12(월)~11/15(목)) 478,715명을 동원한 데 이어 개봉 4주차 주중(11/19(월)~11/22(목)) 551,028명을 동원하며 관객 증가율 15.1%를 기록, 개싸라기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어 이목을 끈다.

이처럼 꾸준한 흥행 상승세를 보인 <보헤미안 랩소디>는 극장가로 밀려드는 신작 공세에도 불구 부동의 전체 예매율 1위 기록과 동시에 어제 <성난 황소>를 넘어 전체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해 압도적인 흥행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개봉 4주차에도 식지 않는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보헤미안 랩소디>가 <맘마미아!>(2008, 4,578,239명)를 비롯해 역대 뮤지컬 영화 흥행작들로 손꼽히는 <미녀와 야수>(2017, 5,138,328명), <레미제라블>(2012, 5,920,977 명)의 기록까지 넘어설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흔들림 없는 흥행 열기를 이어가며 400만 명 관객을 돌파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는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