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OCN 새 토일 오리지널‘프리스트’ 연우진의 구마의식 포착

?

프리스트(사진=OCN)


‘프리스트’가 오늘(24일) 첫 방송을 앞두고, 엑소시스트 연우진의 첫 구마 의식을 포착한 강렬한 스틸컷을 공개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프리스트’의 2년 차 초보 사제, 그러나 누구보다 열정과 신념이 강한 엑소시스트 오수민(연우진). 부마자와 격렬하게 대치하며 구마 의식에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악령의 기세 역시 만만치 않아 보인다. 과연 그가 첫 구마 의식에서 만난 부마자는 누구이며, 어떤 사연을 가지고 있는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오수민은 어떤 악마 앞에서도 주눅 들거나 위축되지 않는 패기 넘치는 인물이고, 동적인 느낌의 캐릭터라 더욱 매력적이었다”는 연우진은 끊임없는 연구와 연습을 통해 엑소시스트 오수민으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구마 기도문에 필요한 라틴어는 수준급이라, 현장에서 도움을 주고 있는 선생님으로부터 칭찬을 받을 정도. 전문적인 캐릭터를 완성하기 위한 꼼꼼한 준비를 마치고 쏟아낸 연기는 그의 첫 구마 의식을 더욱 기대케 하는 대목.

한편, ‘프리스트’는 2018년 남부가톨릭병원에서 벌어지는 초현실적 현상들 속에서 소중한 사람들을 지키기 위해 힘을 합친 의사와 엑소시스트의 메디컬 엑소시즘 드라마. 영화 ‘국가대표2’, ‘슈퍼스타 감사용’의 김종현 감독이 연출을 맡고, 신예 문만세 작가가 집필한다. 연출, 촬영, 조명, 음악, 미술, VFX, 안무 등을 꽉 채우는 제작진들의 만남으로 영화를 뛰어넘는 리얼한 비주얼과 스케일을 선보일 작품으로 기대를 한껏 모으고 있다.

오늘(24일) 토요일 밤 10시 20분 OCN에서 첫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