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놀라운 토요일' 소유, 절친 키의 피처링 거절했던 이유는? "목소리로 놀림 받았었다"

?

놀라운 토요일 (사진=방송 영상 캡처)


가수 소유가 키의 피처링 제안을 거절했던 이유를 전했다.

24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키의 절친 소유가 출연해 키의 피처링 제안을 거절했던 이유를 밝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MC들은 키와 소유가 절친임을 언급하며 만나면 주로 뭘하냐고 물었다. 이에 소유는 “밥 먹고, 수다 떨고, 술도 마신다”라고 답했다.

이때 키가 “솔로 싱글을 소유 씨가 피처링 했어요”라고 말했고 소유는 “내 이야기를 하는데 왜 네 앨범 홍보를 하냐”라고 티격태격하며 절친의 모습을 보였다.

또한 소유는 ‘(키의) 피처링 부탁을 그렇게 튕겼다고 한다’라는 말에 “예전에 ‘썸’으로 성공하기 전까지 키가 내 목소리 갖고 많이 놀렸다”라고 폭로했다.

이에 키는 “평소에 소유의 목소리를 많이 놀렸다. 근데 내 거 하려니까 소유가 필요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렇지만 소유는 결국 키의 제안을 받아들여 그의 첫 솔로앨범에 피처링으로 참여해 진정한 우정을 드러냈다.

한편 tvN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