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인룸' 오윤아, 절친 김희선 지원사격 나섰다..'사형수' 역으로 특별 출연

?

나인룸 김희선 오윤아 (사진=tvN)



오늘(25일) 종영하는 ‘나인룸’에 송윤아가 특별 출연한다.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 측은 25일 “’나인룸’ 최종화에 배우 송윤아가 ‘사형수’ 역으로 특별 출연한다. 을지해이 역의 김희선과 특별한 호흡을 맞춘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송윤아의 특별 출연은 절친 김희선의 제안으로 성사됐다. 김희선과 송윤아는 드라마 ‘미스터 Q’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은 20년지기 절친으로, 송윤아가 김희선의 특별출연 제안을 흔쾌히 수락하며 다시 한번 연기 호흡을 맞추는 김희선-송윤아를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이와 함께 김희선-송윤아의 러블리 인증샷이 공개돼 시선을 강탈한다. 현실 워맨스를 느낄 수 있는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이 관심을 모은다. 특히 친언니를 만난 듯 애교 가득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는 김희선과 그를 바라보는 송윤아의 다정다감한 눈빛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어 김희선-송윤아-김재화의 친분이 돋보이는 인증샷이 공개됐다. 송윤아를 중심으로 양 옆에 찰싹 붙어 브이 포즈를 취하고 있는 김희선과 미니 손하트를 보내는 김재화가 포착된 것. 이에 현실 워맨스를 보여준 김희선-송윤아가 절친 시너지에 기대감이 모아진다.

무엇보다 스틸 속 송윤아의 복장이 시선을 잡아끈다. 송윤아는 파란색의 수감복을 입고 있는데, 가슴팍에 붙어 있는 빨간색 수인번호가 그가 사형수임을 드러낸다. 동시에 그가 최종화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극중 김희선-송윤아의 만남이 ‘나인룸’ 마지막 전개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나인룸’ 제작진은 “송윤아의 특별 출연으로 묵직하면서도 감동이 있는 장면이 완성됐다. 특히 김희선과 송윤아의 연기호흡은 단연 최고였다”라고 전해 ‘나인룸’ 최종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켰다.

한편 ‘나인룸’은 희대의 악녀 사형수 ‘장화사’와 운명이 바뀐 변호사 ‘을지해이’, 그리고 운명의 열쇠를 쥔 남자 ‘기유진’의 인생리셋 복수극. 오늘(25일) 오후 9시 최종화가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