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인룸’ 김희선-김영광-김해숙, ‘무한 감사’ 담긴 막방 사수 청원샷!

?

나인룸 종영(사진= tvN)


‘나인룸’ 김희선-김영광-김해숙-이경영-임원희-김재화가 시청자들의 뜨거운 성원에 감사하며 막방 본방 사수를 독려하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마지막까지 예측할 수 없는 전개로 손에 땀을 쥐게 하는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연출 지영수/ 극본 정성희/ 제작 김종학프로덕션)이 오늘 25일(일)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이 가운데 ‘나인룸’ 측이 김희선(을지해이 역)-김영광(기유진 역)-김해숙(장화사 역)-이경영(기산 역)-임원희(방상수 역)-김재화(감미란 역)의 막방 대본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김희선-김영광은 카메라를 향해 ‘브이자’ 포즈를 취하며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또한 매회 뜨거운 워맨스로 안방극장을 달구던 김희선-김해숙은 카메라를 보고 장난기 가득한 반전 매력을 뿜어내 미소를 짓게 만든다. 화보 촬영하듯 포즈를 짓는 김희선과 혀를 빼쭉 내밀고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는 김해숙의 유쾌한 모습이 웃음을 선사한다.

무엇보다 김희선-김영광-김해숙-이경영-김재화-임원희가 ‘나인룸’ 포스터로 장식된 마지막 대본을 들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들은 모두 환한 미소를 지으며 시청자들에게 무한 감사를 전하고 있다. 시청자를 위해 준비한 애교 넘치는 대본 인증샷이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한다.

이에 ‘나인룸’ 측은 “전 출연진, 모든 스태프와 그동안 ‘나인룸’을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오늘 밤 방송되는 최종화에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은 희대의 악녀 사형수 ‘장화사’와 운명이 바뀐 변호사 ‘을지해이’, 그리고 운명의 열쇠를 쥔 남자 ‘기유진’의 인생리셋 복수극. 오늘(25일) 밤 9시에 최종화가 방송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