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찔한 사돈연습' 문단열, 하일과 가상 사돈 시작

?

아찔한 사돈연습 (사진=방송 영상 캡처)


'아찔한 사돈연습' 로버트 할리와 문단열이 가상 사돈으로 인연을 맺었다.

오늘(4일) tvN '아찔한 사돈연습'에서는 하일(로버트 할리)과 아들 하재익, 문단열과 딸 에스더간의 첫 만남이 방송됐다.

하일은 아들 재익에 대해 “문제가 많다. 철도 없고 경제 관념도 없다”며 “제 카드를 쓰는데, 많을 때에는 한달에 100만원 까지 쓴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재익은 "11시에 일어나서 12시에 식사를 한다. 부모님 카드를 사용한다"면서 대수롭지 않다는 듯이 얘기해 웃음을 안겼다.

하일은 재익에 대해 "잘생긴 얼굴 말고는 장점이 없다"며 "결혼을 해서 경제적으로 독립해야한다"며 결혼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그는 사돈이 될 집안에 대해 “혼혈인 아들을 잘 받아들여 주는 가족이면 좋겠다”고 소원했다.

이어 1세대 영어 강사 문단열은 스타 크리에이터로 활동중인 딸 에스더에 대해 “워낙 특이하다. 딸을 받아줄 정도라면 괜찮을 것 같다”고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혼열에 대한 편견이 없다”고 말하며 하일의 요구조건에 부합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에스더는 노래 '렛 잇 고'를 10개국어로 부르는 재롱잔치까지 선보이며 하일 가족을 놀라게 만들었다.

한편 ‘아찔한 사돈연습’은 금요일 오후 7시 30분에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