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문제적 남자’ 진지희, 올A로 과탑 “‘연기자니까 공부 못 할 거야’라는 시선 싫었다"

?

문제적 남자 (사진=방송 영상 캡처)


배우 진지희가 우수한 성적을 공개하며 뇌섹녀임을 인증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이하 '문제적 남자')에서는 아역배우 출신 진지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연기와 학업을 병행하기 쉽지 않았을 텐데 어땠나?”라는 MC의 질문에 진지희는 “새벽 늦게 촬영이 끝나면 집에서 1시간 정도 눈을 붙였다가 학교에 가서 시험을 봤다. 대본을 보던 습관 덕분에 암기력이 좋아졌다”라며 “드라마 촬영장에서도 내 차례가 아니면 공부를 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부득이하게 학교를 빠지는 상황일 때는 선생님께 직접 물어봤다. 기억이 안 나는 것은 포스트잇에 적어놨다가 수업이 끝나면 선생님께 달려가 물어봤다”고 밝혔다. 이에 전현무는 “(진지희가) 동국대 연극영화과 18학번 ALL A로 과탑을 했다”며 놀랐다.

이에 박경이 “연기를 하면서 공부까지 욕심을 낸 이유가 무엇이냐”고 묻자 진지희는 “쟤는 연기자니까 공부를 못 할거야라는 시선이 싫었다”고 답했다.

또한 진지희는 “국사를 좋아했다”며 영조의 업적 3가지를 읊어 눈길을 끌었고, “영화 ‘사도’ 촬영 때도 도움이 됐다”며 빼곡히 정리한 국사 노트를 공개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