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스트롯’ 현역부 A조 송가인 ‘한 많은 대동강’으로 1차 ‘진’ 영예

?

미스트롯 (사진=방송 영상 캡처)


‘미스트롯’ 현역부 A조가 실력발휘를 제대로 했다.

14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선 트로트 가수에 도전하는 현역 부 A조의 경연이 펼쳐졌다.

이날 현역부 A조 첫번째 참가자로 송가인이 등장해 활약했다.

송가인은 “어머니가 국가 지정 무형문화재 진도 씻김굿 전수자인 무녀”라며 “엄마 말 듣고 이 자리에 나왔다”고 밝혀 관심을 모았다.

이어 송가인은 어머니의 말을 듣고 나간 ‘전국 노래자랑’ 등 전라도 곳곳에서 개최된 대회에서 상을 휩쓸었다고 말했다.

송가인은 ‘한 많은 대동강’을 불러 마스터들을 사로잡았다. 결과는 올하트였다.

장윤정은 “김지애 선생님과 노래하는 느낌이 비슷하다”라며 “선곡도 아주 적절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송가인은 1차 오디션 ‘진’의 영예를 차지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