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 혼자 산다' 성훈, 알고 보니 얼간이 스파이?…의외의 뇌섹 매력 발산

?

나혼자산다 성훈 (사진=MBC)



뉴얼 성훈은 알고 보니 얼간이가 아니라 뇌섹남이었다?

오늘(15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남다른 매력으로 이시언, 기안84의 부러움을 산 성훈의 뇌섹 모멘트가 공개된다고 해 많은 이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이날 세 사람은 홍콩을 제대로 즐기기 위해 야시장부터 맛집까지 구석구석 찾아간다. 그러나 남다른 백치미(美)를 자랑하는 이들인 만큼 홍콩 한복판에서도 당당하게 한국어를 구사하며 상인들과의 소통을 시도한다고 해 빅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그런 가운데 성훈은 다양한 해외 활동을 통해 습득한 3개 국어로 이때까지 ‘나 혼자 산다’에서 보여주지 않았던 똑똑함(?)을 선보인다. 기본적인 영어는 물론 중국어까지 유창하게 구사해 많은 이들을 깜짝 놀라게 만드는가 하면 대장이라며 앞장을 서던 이시언의 자리를 넘보기까지 했다고.

그러나 성훈의 활약에 이시언과 기안84는 놀라움과 선망의 눈빛으로 바라보며 폭풍 감탄을 하면서도 3개 국어를 구사하는 그가 과연 뉴얼의 자격이 있는지 의심의 눈초리를 거두지 않았다고 해 얼간이들의 피터지는(?) 신경전이 오늘(15일) 방송 역시 레전드 꿀잼을 예감케 하고 있다.

한편 상상치도 못했던 성훈의 화수분 같은 매력은 오늘(15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