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0.0MHz’ 역대 최고 공포 웹툰 원작, 1차 예고편 공개

?

0.0MHz, 1차 예고편 공개 (사진=스마일이엔티)


누적 1.2억뷰를 기록한 공포 웹툰을 원작으로 한 ‘0.0MHz’가 5월 개봉 확정 이후 본격 런칭을 알리는 1차 예고편을 공개했다.

인간 뇌파의 주파수가 0.0MHz가 되면 귀신을 만난다는 독특한 소재와 연재 당시 가장 화제를 모았던 머리카락 귀신의 등장을 예고하면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공개와 동시에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며 올해 첫 한국 공포영화의 성공적인 등장을 알린다.

영화 ‘0.0MHz’ 는 초자연 미스터리동아리 멤버들이 귀신을 부르는 주파수를 증명하기 위해 우하리의 한 흉가를 찾은 후 벌어지는 기이한 현상을 다루는 공포영화이다. 원작 완결이 5년이 넘은 현재까지도 여전히 최고 공포 웹툰이라는 찬사를 받은 원작의 영화화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작품이다. 역대 최강의 공포를 예고하는 머리카락 귀신의 등장과 연기로 검증 받은 정은지, 이성열을 비롯한 최윤영, 신주환, 정원창까지 개성파 젊은 배우들의 열연, 여기에 ‘곤지암’의 모티브가 된 이야기까지 새롭고 젊은 공포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지난 22일 1차 예고편이 공개되어 화제가 됐다. 예고편을 접한 네티즌들은 “내 인생 웹툰이 영화로 나오네” “이거 웹툰 끝까지 못봤는데” “웹툰으로도 무서웠는데 영화라니!” 등 원작 명성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