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모든 진실 고백..."에스더에 의해 얼굴이 바뀌었고, 김남준이 공범"

'왼손잡이 아내' 김진우가 하연주, 진태현의 악행을 모두에게 밝혔다.

오늘(25일) KBS2 '왼손잡이 아내'에서는 박도경(김진우)이 자신이 이수호(김진우)임을 밝히며 모든 것을 폭로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

왼손잡이 아내 (사진=방송 영상 캡처)


이날 이수호는 자신이 박도경이 아니라 오산하(이수경)의 남편 이수호임을 가족들 앞에서 밝혔다.

이어 그는 장에스더(하연주)가 "죽어가던 이수호 살린 게 나야. 나 아니었으면 수호 오빠도 결국 죽었어"라고 소리치며 진실을 자백해버린 녹음 내용도 모두 폭로했다.

결국 모든 것이 들통난 장에스더는 무릎 꿇으며 "배 속에 있던 아이 때문에 그랬습니다. 용서해주세요"라며 빌었다.

박강철(정찬)은 "우리 도경이. 내 아들 도경이는 어떻게 된 거야"라며 당황해했고, 이수호는 5년 전 일어났떤 사고를 설명했다. 그는 "박도경 씨는 그 자리에서 죽었던 것 같고, 그 때 에스더에 의해 박도경 씨 얼굴로 바뀌게 됐습니다"라며 진실을 고백했다.

이어 이수호는 "제 얼굴을 수술했던 의사가 사라진 손중기고요. 저기 있는 김남준(진태현)이 공범입니다"라며 김남준의 악행까지 폭로했다.

하지만 김남준은 "억지 그만 부려. 내가 무슨 이득을 보겠다고 이수호랑 박도경을 바꿔치기해"라며 잡아떼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왼손잡이 아내’는 평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