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골목식당' 조보아→정인선 MC 교체…"눈물 나는건 어쩔 수 없어" 하차 소감

?

골목식당 조보아 (사진=방송캡처)



'백종원의 골목식당' 공감요정 배우 조보아가 하차 소감을 전했다.

28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하 '골목식당')에서는 MC 조보아의 마지막 모습이 전파를 탔다. 다음 주 방송부터는 MC가 정인선으로 교체된다.

이날 조보아는 "'골목식당'을 1년을 해서 눈물이 나는 건 어쩔 수가 없다"며 "며 "'골목식당'과 그 안에서의 조보아를 너무 사랑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골목식당'은 배우로서의 인생, 사람으로서 내 인생에 큰 날개를 달아주셨다"고 덧붙였다.

이어 "처음 왔을 때 아무것도 아닌 저의 등에 날개를 달아주신 CG가 기억나더라"며 "그리고 '골목식당'의 진정한 주인이신 사장님들, 모든 분들이 얼굴에는 티가 많이 안나도 손을 떨고 계신다. 그분들 긴장 잘 풀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다음 주 방송되는 '골목식당'부터는 정인선이 새 MC로 합류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