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고준희, '버닝썬 접대 여배우' 루머…"승리의 비밀 누나 진짜냐"

?

고준희, '버닝썬 접대 여배우' 루머(사진=DB)


배우 고준희가 승리 게이트와 관련된 의혹을 직접 부인했다.

지난 27일 배우 고준희가 가수 승리(29·이승현)가 일본 투자자들을 접대하는 자리에 초대하려고 했다는 여배우로 지목된 것에 대해 부인했다.

고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서 일부 네티즌들이 "승리의 비밀 누나라고 하던데 진짜냐", "카카오톡 단체방에서 언급된 뉴욕에 간 여배우가 누나냐" 등의 내용으로 댓글을 달자 직접 "아니에요"라고 일일이 답글을 달았다.

지난 23일 SBS '그것이 알고싶다'는 지난 2015년 승리가 일본 사업가를 접대하는 파티를 준비하면서 나눈 메시지 대화 내용을 공개한 바 있다.

카카오톡 단체방에는 전 FT아일랜드 멤버 최종훈, 가수 정준영 등이 속해있었으며, 카톡방에서 승리는 구체적인 시간을 언급하며 다른 사람들에게 준비하라는 지시를 내렸고, 이에 정준영은 "여자들 8시까지 오라고 하면 돼지?"라고 답했다.

최종훈이 "XXX(여배우) 뉴욕이란다"라고 답하자 승리는 "누나 또 뉴욕 갔어?"라고 말했다. 이에 최종훈이 "여튼 배우 X들은 쉬는 날은 다 해외"라고 했다.

이에, 일각에서는 이 대화에서 언급된 여배우가 고준희라는 의혹이 제기됐고, 이는 승리와 고준희가 같은 소속사(YG엔터테인먼트)라는 이유에서였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