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 혼자 산다’ 성훈, 이번엔 필라테스 도전…호랑이 관장 양치승과의 살벌한 신경전까지

?

‘나 혼자 산다’ 성훈 (사진=MBC)


성훈의 도전 정신이 필라테스에까지 손길을 뻗친다.

내일(29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성훈이 망가진 몸을 되돌리기 위해 필라테스의 세계로 입성, 자기 자신을 극한으로 몰아넣는 도전 정신의 끝(?)을 보여준다.

지난 방송에서 성훈은 진정한 고수들만이 뛰어든다는 철인 3종 경기를 치르며 한계에 부딪혔다. 그러나 그 전부터 틀어진 골반과 휘어진 척추, 상한 무릎 관절로 고생을 했던 성훈은 건강상의 총체적 난국을 바로 잡기 위해 필라테스에 도전해 ‘나 혼자 산다’의 진정한 챌린저로 거듭날 예정이다.

수업에 돌입한 성훈은 동작 하나하나에 비명을 금치 못할 뿐 아니라 강사의 AI급 빠른 수업 진행을 따라가지 못하고 고통스러워해 심상치 않은 고생길이 펼쳐질 것을 예감케 했다.

뿐만 아니라 호랑이 관장님 양치승까지 수업에 가세, 힘겨워하는 성훈의 모습에 신난 기색을 감추지 못하며 성훈을 약올리기 위해 직접 기구 위에 오른 관장님 마저 고통에 몸부림쳐 시청자들의 폭풍 웃음을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한편 포기를 모르는 프로 도전러 성훈과 그의 아옹다옹 운동 메이트인 호랑이 관장님 양치승의 버라이어티한 필라테스 도전기는 내일(29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펼쳐진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