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왼손잡이 아내' 김병기, 김진우X이수경 확보한 수술 영상 확인 "진태현, 무릎꿇게 하고 검찰에 넘겨"

?

왼손잡이 아내 (사진=방송 영상 캡처)


'왼손잡이 아내' 김병기에 수술 영상이 전해지며 진태현이 위기에 처했다.

28일 저녁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연출 김명욱 극본 문은아)에서는 위기에 처한 김남준(진태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라 그룹 집에서 쫓겨나게 된 김남준은 전화를 건 조애라(이승연 분)에게 "집에서 쫓겨나는 거 축하하려고 전화했냐"고 물었다.

조애라는 "손중기 동영상 찾았다. 이수호(김진우 분)가 그거 찾으려 에스더(하연주 분) 만나러 갔다"며 "서둘러. 이수호 손에 동영상 넘어가기 전에"라고 말했다. 김남준은 조애라의 의도를 의심하면서도 USB를 찾아 나섰다.

이수호와 오산하(이수경 분)는 장에스더(하연주 분)를 만나러 갔다. 장에스더는 이수호와 오산하에게 "조애라가 본인의 죄까지 나에게 뒤집어 씌우려 한다"며 "증언만 해주면 원하는 걸 주겠다"고 도움을 청했고 이수호는 이를 받아들였다.

이에 장에스더는 오산하에게 "지난 번에 나한테 빌려준 립스틱 가져가라"고 USB 행방에 대한 힌트를 줬다. 김남준은 그 현장에 등장해 이수호와 몸싸움을 벌였고, 순간 오산하는 에스더의 립스틱과 자신의 립스틱을 바꿔치기 했다.

뒤돌아서서야 수상쩍은 걸 느낀 김남준은 경찰에게 리스트를 보여달라고 요청했고, 확인 후 립스틱이 립밤으로 바뀌어진 걸 눈치 챘다.

오산하는 자신이 챙긴 립스틱을 이수호에게 건넸다. 두 사람은 립스틱이 사고 영상과 관련한 USB라는 걸 알게 됐다.

김남준은 립스틱을 찾기 위해 머리를 굴렸다. 이수호는 사람을 보내 집으로 돌아가던 이수호의 차에 치이게 했다.

이수호는 자신의 차를 뒤지는 김남준에게 "박도경(김진우 분)에 대한 개인적인 원한인거냐. 그렇다면 나에겐 왜 그랬냐"고 물었다. USB는 오산하가 미리 챙긴 뒤였다. 이수호가 김남준을 유인하며 시간을 번 것. 이수호는 김남준에 "USB는 이미 박회장(김병기 분)에게 전해졌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남준의 전화를 받은 조애라는 집에 찾아온 오산하에 믿음을 주는 척하며 동영상을 넘길 것을 제안했다. 하지만 오산하는 조애라를 믿지 않았고 동영상을 넘기지 않았다.

그때 박회장이 나타나 "손중기 수술 동영상 가지고 온다는 이야기 들었다"라며 오산하를 집으로 불러 들였다.

조애라의 계획은 실패했고, 뒤늦게 도착한 김남준은 좌절했다. 박회장은 동영상을 본 후 분노해 "김남준을 내 앞에 무릎 꿇게 해라. 출국금지하고 동영상 하나 더 복사해 검찰에 가져다 줘라"고 지시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