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진심이 닿다' 유인나, 이동욱 소개팅에 질투 폭발 "너무 멋있어서 화가 나요"

?

진심이 닿다 (사진=방송 영상 캡처)


‘진심이 닿다’ 유인나가 이동욱의 소개팅 사실에 질투를 폭발했다.

28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에서는 오진심(유인나 분)이 권정록(이동욱 분)의 소개팅 자리에서 연애사실을 밝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권정록은 김세원(이상우 분)의 연락을 받았고, 이를 오진심에게 알린 후 약속 장소에 나갔다.

그러나 약속 장소에는 김세원 대신 김세원과 유여름(손성윤 분)이 주선한 소개팅 상대가 있었다.

권정록은 어쩔 수 없이 자리를 지키고 있던 가운데 오진심이 나타났다. 오진심은 소개팅인 것을 알고 소개팅 상대에게 “이 남자 제 거예요. 실례 하겠습니다”라고 말하고 권정록을 데리고 나갔다.

그제서야 김세원과 유여름은 권정록과 오진심의 재결합을 알게 됐고, “우리 큰 실수 한 거 같은데?” “이거 때문에 두 사람 크게 싸우는 거 아니야?”라며 걱정했다.

반면 오진심은 질투심을 드러내며 권정록에게 "너무 멋있어서 화가 나요. 내가 불안해지잖아요“라고 말했다.

이에 권정록은 자신이 더 불안하다며 오진심에게 애정을 표현했고, 둘은 다시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는 28일 16화를 마지막으로 종영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