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김구라-정형돈 등 기부금 모금?

?

강부자(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김구라-정형돈&김동현-강부자-김풍-몬스타엑스 셔누가 마지막까지 혼신을 다한 열정적인 방송으로 목표 기부금 액수를 초과 달성해 성공적인 첫 스타트를 끊었다. 이들은 원래 목표 금약 500만 원에서 1.6배 초과된 총 927만 6천원을 모았는데, 순위 경쟁이 아닌 협동으로 이뤄낸 성과로 재미와 감동을 동시에 선사해 다음 주를 기대케 했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은 ‘마이 리틀 텔레비전’ 만의 독특한 콘텐츠와 변함없는 시청자들의 댓글 드립력, 또한 이를 잘 버무린 제작진의 편집까지 더해져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는 등 뜨거운 관심을 제대로 입증한 방송이었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한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김구라-정형돈&김동현-강부자-김풍-셔누의 매력이 돋보이는 개인 방송 후반부가 공개됐다.

전반부를 마치고 쉬는 시간이 되자 하나둘씩 거실로 나와 앉으며 방송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 가운데 김풍은 자신이 방송에서 만든 '개업축밥'을 들고 나와 해체쇼를 선보였고, 사람들은 이를 맛있게 먹으며 휴식을 즐겼다. 유일하게 거실로 나오지 않은 강부자는 어디론가 전화를 건 뒤 “후반전에도 기부를 하니 돈 좀 보내라”고 말했다. 알고 보니 남편에게 전화를 걸어 기부금을 부탁한 것으로 알려져 웃음을 자아냈다.

쉬는 시간이 지나고 개인 방송 2라운드가 시작됐다. 정형돈과 UFC 선수 출신 김동현, 조남진 관장의 후반부는 실전 주짓수를 배우기를 진행했다. 제일 먼저 알려준 주짓수 기술은 옷깃을 잡고 조르기를 선보이는 깃초크였다.

정형돈은 “만약 깃이 없으면 어떡하냐”고 말하더니 상의를 탈의한 후 예외 상황 연습에 들어갔다. 본의 아니게 정형돈의 뽀얀 살이 노출된 가운데, 조남진 관장은 조르기 기술을 걸고자 했지만, 생각보다 굳건하게 버티는 정형돈에 의해 실패로 돌아갔다. 조남진 관장은 그냥 조르기 기술에 들어가다가 그만 막싸움으로 변질됐고, '정형돈이 다칠까 봐'라는 핑계를 대며 기술을 걸지 않고 상황을 마무리했다.

이어진 정형돈과 김동현, 조남진으로 이뤄진 '동정남 TV'의 주짓수 시범에서는 어설픔이 이어졌다. 대놓고 합을 맞춰 기술을 보여주었던 김동현은 정형돈을 상대로 시범을 보이고자 했지만, 정형돈은 여전히 굳건하게 버텼고, 이에 대놓고 다리를 달라고 말하면서 웃음을 선사했다. 이들의 기술을 본 사람들은 ‘주작수’라고 말했고, 이에 김동현은 “이게 바로 주짓수이다. 상대가 민다고 버티는 것이 아니라 옆으로 돌아가서 유연하게 상대에게 대응하는 수 싸움”이라고 받아쳤다.

이후에도 이들의 시범은 계속됐고, 이를 본 한 사람은 ‘두 낫 트라이 디스 앳 홈’(Do not try this at home)이라고 남겼다. 이를 본 김동현과 조남진은 뜻밖의 묵언수행을 펼쳤고, 정형돈은 영어 문법에 대해 늘어놓았다. 한동안 이어진 ‘두 낫 트라이 디스 앳 홈’ 파동은 이들의 모습을 보다 못한 시청자가 "마! 집에서 하지 말라는 뜻"라고 해석해주면서 마무리됐다.

정형돈은 ‘두 낫 트라이 디스 엣 홈’ 이후 “잠깐 쉬면서 뇌짓수를 한 판 해보겠다”며 “조남진 관장이 운동 외에 나뭇가지는 다 잘랐다. 운동만 오로지 한 분이라 뇌를 단련시키는 '뇌짓수'를 해보겠다”라며 퀴즈 시간을 가졌다.

간단한 스펠링 문제에 김동현과 조남진 관장은 한 달 유학파임을 강조하며 허세를 부렸지만, 이내 연이은 오답 행진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조남진 관장은 암바(Armbar)의 스펠링을 ‘Imba’라고 적어 보는 이들을 포복절도케 했다.

김구라는 박지원 의원과 함께 후반전 방송을 이어 나갔다. 전반전에서 이낙연 국무총리와 김무성 의원 등과 전화 통화에 실패했던 박지원 의원은 “보통 이 시간은 저녁 식사를 할 시간”이라며 “모든 정치인들에게 오후 6시 반부터 10시까지는 저녁식사 시간”이라고 구구절절하게 해석했다.

후반전의 시작은 네티즌들이 만든 박지원 의원의 선거 포스터를 감상하는 시간이었다. 고퀄리티의 포스터들이 이어진 가운데, 박지원 의원은 심플함의 극치인 ‘아 한표만’ 포스터를 꼽았다. 상품은 박지원 의원이 직접 쓴 책인 것으로 밝혀지면서 다양한 반응을 이끌어 냈다.

김구라와 박지원은 북한 요리 먹방도 선보였다. 김구라와 박지원은 북한의 음식인 평양 온반, 밥만두를 먹는데 집중한 나머지 소통은 ‘아웃 오브 안중’이 되면서 웃음을 자아냈다. 이들의 먹방을 지켜보던 시청자가 북한의 평양냉면 맛에 질문했다. 박지원은 “맛있더라”고 말한 뒤, 북한 음식을 만들어 준 요리사에게 “옥류관 냉면은 이번에 가서 두 그릇 먹었다”고 자랑해 ‘의외의 귀여움’을 뽐냈다.

푸드아트를 선보인 김풍은 후반부에서 ‘에그 인 헬’이라는 요리를 시작했다. 비트로 핏물을 연상시키는 빨간 물을 만들어 낸 김풍은 후반부가 시작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마리텔 하우스’의 막내딸 안유진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김풍은 전반부에 이어 후반부에서도 안유진의 도움을 받았고, “벌써부터 치트키를 쓴다”는 시청자의 말처럼 안유진의 등장과 함께 시청자 수가 급격하게 늘어나면서 ‘안유진 효과’를 입증시켰다.

안유진은 김풍의 요청에 따라 토마토를 으깨며 요리를 도왔고, 안유진의 도움에 따라 김풍의 요리는 탄력을 받았다. 김풍의 요리 시식한 안유진은 맛있다며 극찬했다. 안유진이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김풍은 삶은 달걀과 검은 올리브를 이용해 눈동자를 만들 만들며 ‘매드 쿠커’의 탄생을 알렸다.

김풍이 '에그 인 헬'을 마무리하는 가운데 셔누와 트레이너들이 등장했다. 단백질 쉐이크를 만들기 위해 주방을 찾은 이들은 김풍이 만든 '에그 인 헬'을 맛보고 “맛있다”고 극찬했다.

강부자는 전반부에 이어 축구 콘텐츠를 선보였다. 후반부의 주제는 ‘축구 해설가 도전기’였다. 조우종, 한준희 해설가의 도움을 받아 축구 해설가 데뷔를 위한 리허설에 도전했다.

조우종, 한준희와 함께 축구로 이야기꽃을 피운 강부자는 기억에 남은 세레머니로 아시안게임 일본 전에서 이승우가 골을 넣었을 때와 박지성의 세레모니를 꼽은 뒤, “우리나라 선수들도 애국가를 부를 때 더 당당하게 불렀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부자는 게임 시물레이션으로 꿈이었던 축구 해설에 도전하게 됐다. 그녀는 시작부터 낙관주의의 해설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특히 강부자와 한준희가 해설보다는 서로의 팀을 응원하는데 집중한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강부자는 해설을 선보이는 한준희에게 “조용히 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부자는 정해졌던 2부 시간이 마무리되자 “어떡하지 섭섭해서”라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녀는 함께 고생한 조우종, 한소희에게 “앞으로 계속할 수 있겠다. 힘들지만 두 분 아니었으면 못했을 것”이라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슬로 콘텐츠를 내건 셔누의 방은 여전히 말없이 운동만이 계속 이어졌다. 트레이너들과 운동을 보여주던 셔누는 갑자기 유산소 운동이 필요하다면서 트레이너들에게 몬스타엑스의 ‘슛 아웃’ 안무를 가르쳐줬다. 차근차근 보여준 셔누이지만 음악이 나오자 이들이 배운 동작이 빠르게 지나갔고, 이를 본 누리군은 “슬로 콘텐츠인데 안무는 3초 컷”이라고 말하며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셔누는 몬스타엑스 노래 안무 배우기를 끝낸 후 다시 한번 묵묵히 운동‘만’ 하는 '슬로 콘텐츠'를 선보였다.

모든 방송이 끝난 후 '마리텔 저택 주인님의 막내딸' 안유진이 등장해 거실에 모여 앉은 출연자들에게 총 기부 금액을 발표했다. 모두가 집중한 가운데 안유진이 발표한 이날의 기부액은 927만 6천원으로 집계됐다. 이들이 모은 기부금은 각 도움이 필요한 곳에 쓰이면서 마지막까지 훈훈함을 더했다.

앞으로 계속 다양하고 재미있는 인터넷 생방송 도전기가 펼쳐질 ‘마리텔 V2’는 시즌 1과 다르게 협동을 통한 기부금 모으기를 할 예정이다. 이들은 기부금 목표액을 달성하지 못하면 퇴근을 하지 못한다고 전해져, 과연 도네이션 목표액을 달성해 무사히 저택을 빠져나갈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방송 직 후 새로운 출연자들 야노 시호-홍진영-아이즈원 이채연과 나하은-심리 탐정 황상민의 등장이 예고된 가운데 ‘마리텔 V2’는 오늘(6일) ‘마리텔 저택의 막내딸’ 안유진를 선두로 트위치를 통한 생방송을 진행한다. '마리텔 저택 주인님의 막내딸' 안유진과 함께 화려하게 컴백한 ‘마리텔 V2’는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