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세상에 이런 일이' 세밀화가 서일환 씨 화제 '연필로 세밀한 인물 표현'

?

세상에 이런 일이 (사진=방송 영상 캡처)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 연필로 세밀화를 그리는 화가가 화제다.

11일 방송된 SBS 교양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에서는 연필로 인물을 완벽하게 표현하는 세밀화 화가가 소개됐다.

이날 서일환 씨는 벽면을 가득 채운 세밀화를 소개하며 “제가 지금까지 그린 그림이다”라고 밝혔다.

그림은 마치 인물을 복사해놓은 듯 세밀하게 표현됐다. 그는 자신의 작품의 최종 병기라며 연필을 꺼냈다. 제작진이 그림을 만져보니 정말 연필의 흑심이 묻어나왔다.

서일환 씨는 “4년 전부터 연예인들의 그림을 그렸다. 인물화의 경우 조금만 어긋나도 인상이 달라진다. 그래서 눈을 먼저 그리고 있다”라고 작업 방식을 설명했다.

이어 그는 직접 시범을 보였다. 1차 스케치 과정에서 연필뿐만 아니라 붓과 샤프, 지우개 등을 사용했다. 이후 휴지를 이용해 톤을 부드럽게 만들었다. 이렇게 총 8시간의 작업 끝에 인물 세밀화가 완성됐다.

백중열 교수는 그의 그림을 보고 “붓질을 잘한다고 해서 연필을 잘 쓴다고 할 수 없다. 질감을 다르게 표현한 것으로 봤을 때 테크닉과 본인의 정성이 들어갔다”라고 칭찬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