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방구석1열' 영화 '암수살인' 이미 알고 있는 사건임에도 무서워

?

암수살인(사진=JTBC)


범죄심리학자 이수정 교수의 범죄영화 후기가 공개됐다.

12일(금)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의 띵작 매치 코너에서는 실화를 소재로 한 범죄 영화 ‘극비수사’와 ‘암수살인’에 대해 이야기 나눈다. 이에 '극비수사'의 연출, '암수살인'의 제작 총 지휘를 맡은 곽경택 감독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범죄 심리학자 이수정 교수가 함께한다.

최근 진행된 ‘방구석1열’의 녹화에서 이수정 교수는 영화 '암수살인'에 대해 “영화를 보기 전 이미 접했던 사건임에도 무서운 장면이 나올 땐 역시 무섭더라. 또 나는 직업상 사건을 위주로 내용을 보게 되는데 영화는 관계 위주로 구성돼 있어서 굉장히 인상적이었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수정 교수는 “'암수살인', '극비수사' 두 영화를 보고난 뒤 결국 사건을 해결하는 데는 현란한 과학수사 기법보다 형사의 선의와 문제를 해결하려는 의지가 더 중요하다는 것을 다시 한 번 깨닫게 되었다“라며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수정 교수는 '암수살인'에서 악역으로 열연한 배우 주지훈에 대해 “배우 주지훈이 새삼, 굉장히 매력적인 배우라는 걸 느꼈다”며 깜짝 팬심을 공개해 공감을 자아냈다.

범죄심리학자 이수정 교수와 곽경택 감독이 함께한 JTBC ‘방구석1열’은 12일(금)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