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약 의혹' 박유천, 변호사 선임…"경찰 출석일은 미정"

?

박유천 변호사 선임 (사진=DB)



박유천이 변호사를 선임했다.

박유천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15일 "박유천의 변호사가 선임됐다"며 "경찰출석일은 정해지지 않았다. 금주 안에 출석 날짜가 정해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향후 모든 박유천 경찰 조사 관련 언론 대응은 박유천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인을 통해 전달 드릴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박유천은 전 여자친구 황하나가 '마약 공범'으로 박유천을 지목하며 화제의 중심에 섰다.

이와 관련 박유천은 지난 10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저는 결단코 마약을 한 적도 없고 권유한 적은 더더욱 없다"고 밝힌 바 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