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에이미 마약 폭로' 휘성 팬들 "무관함 믿지만, 분명한 입장 밝혀달라"

?

휘성 팬 입장 촉구 성명문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가수 휘성 팬들이 휘성 측의 입장을 촉구하는 성명문을 발표했다.

17일 휘성 팬 커뮤니티인 디시인사이드 휘성 갤러리는 "어제 한 방송인 에이미가 폭로한 내용에 대해 가수 휘성의 이름이 거론되고 있기에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어 입장 촉구 성명문을 발표한다"고 전했다.

이어 "휘성은 과거 수많은 명곡을 통해 대중들의 마음에 깊은 울림을 전해 준 보석 같은 가수이고,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뮤지션으로서의 본분을 충실히 하기를 많은 팬들은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또한 현재 불거진 논란에 대해 휘성의 무관함을 팬들은 믿고 있으며, 여전히 그를 응원하고 지지한다"며 "그렇기 때문에 이번 사태에 대한 소속사 리얼슬로우컴퍼니의 분명한 입장을 촉구하는바"라고 설명했다.

앞서 방송인 에이미는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자 연예인 A 씨와 함께 프로포폴을 했다고 폭로 했다.

해당 폭로글을 접한 일부 누리꾼들은 에이미가 언급한 연예인 A 씨를 휘성을 지목했고, 휘성의 SNS에는 누리꾼들의 분노 섞인 댓글의 이어지고 있다.

이와 관련 휘성의 소속사 측은 "좀더 자세하게 상황을 알아봐야 한다"며 "설사 지목한 A 가 휘성이라 하더라도 이미 과거에 에이미가 휘성을 거론한 적이 있고 조사까지 받은 내용이다. 또 그 사건 이후에도 친분을 유지한 것으로 아는데, 갑자기 'A군' 등으로 오해하게 만드는 이유를 모르겠다"고 밝혔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