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희본, ‘시크릿 부티크’로 첫 주연 발탁... ‘캐릭터 변신 기대’

?

박희본 '시크릿 부티크' 출연 확정(사진=DB)


박희본이 ‘시크릿 부티크’를 통해 첫 지상파 주연으로 발탁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박희본은 SBS 새 드라마 '시크릿 부티크' 출연을 확정, 데뷔 후 처음으로 지상파 주연으로 나선다.

박희본은 데오가의 둘째이자 장녀인 '위예남' 역을 맡았다. 위예남은 가장 힘든 시기에 힘이 되어준 제니 장을 각별히 생각하고 잔정 없는 엄마 대신 그녀에게 의지하지만 그와 동시에 열등감을 느끼며 다채로운 감성을 보여줄 예정. 극을 더욱 촘촘하게 만들 박희본의 캐릭터 변신이 기다려진다

한편, 박희본이 캐릭터 변신을 선보일 SBS '시크릿 부티크'는 오는 7월 방송 예정이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