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비켜라 운명아’ 서효림, 김재승과 소개팅 “좋아하는 사람 있다”

?

비켜라 운명아 (사진=방송 영상 캡처)


‘비켜라 운명아’에서는 서효림이 김재승과 소개팅을 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1 ‘비켜라 운명아’에서는 청산(강신일)이 김혜리에 대해 기자에게 알린 사건의 배후가 안고문(이종구)과 조이사(김광인)라는 증거를 잡아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CCTV를 확인한 청산은 철상(권혁호)을 범인으로 오해하고 회사를 그만두라고 지시했다.

김비서(전성훈)는 청산(강신일)에게 “방철상이 기사를 흘린게 아닌 것 같다”고 보고했다. 이어 김비서는 안고문과 조이사가 배후라고 전했다.

승주(서효림)는 소개팅남(김재승)과 만났다.

승주(서효림)는 소개팅남(김재승)에게 “저 좋아하는 사람이 있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소개팅 남(김재승)은 “좋아 했던 사람이 아니냐? 어머니에게 얼마 전에 남자친구와 헤어졌다는 말은 들었다”라며 “그 성격에 그 사람한테 매달릴 것 같지는 않고. 그냥 좋아하다 말겠죠 뭐”라고 낙천적인 태도를 보이며 매달리는 모습을 보였다.

승주는 난감한 표정을 지으며 “우리 딱 세 번만 만납시다”라며 소개팅남을 한심하다는 듯이 쳐다봤다.

이후 승주는 소개팅남을 연결해준 연실(유지연)에게 “아줌마. 저 그 사람한테 눈꼽만큼도 관심없으니 그런 줄 알아라”고 말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