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스’ 양세형, 배우 권다현의 엉뚱매력에 “코미디언이네”

?

라디오스타 (사진=방송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권다현이 자신의 직업이 '배우'라고 밝혔다.

17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우리 집에 연예인이 산다' 특집편에 강주은, 정경미, 권다현, 임요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권다현은 "최근에 코미디언 분들이 많이 있는 소속사 FNC에 들어갔다"라며 "나는 배우인데, 인터넷에 검색했을 때 직업이 코미디언이라고 돼 있을까봐 걱정했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권다현은 "난 불륜연기를 해보고 싶다. 그동안은 밝고 귀여운 악녀를 했다. 배우로서 예능인으로 비춰지니까"라며 캐릭터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그는 자리에서 정통 연기를 선보였다.

또한 권다현은 "오빠 스타일의 랩을 할 수 있다"며 남편 미쓰라의 랩을 따라했다. 이어 랩을 마친 그는 "잘하죠?"라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본 양세형은 "방송 나가고 회사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코미디언이라고 써있을 거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