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현지에서 먹힐까’ 첫 미국 주말 장사 시작, 완판 도전

?

현지에서 먹힐까, 첫 미국 주말 장사 도전 (사진=tvN)


이연복이 이끄는 ‘복벤져스’가 미국 최초 주말 장사에 도전한다.

16일 방송되는 tvN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 에서는 LA 최고 테마파크에서의 첫 주말 장사에 도전하는 복벤져스의 모습이 그려진다.

지난 ‘엔젤시티 브루어리’에서 한국식 치킨 세트로 현지 입맛 저격에 나섰던 복스푸드가 새로운 장사지에 입성한다. 미국 최고의 롤러코스터 테마파크 ‘식스 플래그 매직 마운틴’에 들어간 멤버들은 오픈 이후 첫 주말 장사에 설레는 마음도 잠시, 남녀노소가 모두 모이는 놀이동산인 점을 고려해 특별 메뉴를 준비한다. 놀이공원을 접수하기 위한 복스푸드의 야심작이자 한국 최고의 간식 핫도그가 일명 ‘K-도그’라는 메뉴로 재탄생할 예정이다.

최근 제작진이 공개한 예고편에서도 현지인들의 감탄사를 연발하게 만드는 핫도그의 정체가 일부 공개되며 관심을 끌었다. “핫도그가 너무 잘 나간다”라며 놀라워하는 존박과 “미국에서 짜장면 집을 차려야겠다”라고 할 정도로 쉴 틈 업이 요리에 열중하는 이연복의 모습이 이들의 다섯 번째 장사에 대한 기대감을 키운다.

또한 미국 현지의 입맛을 사로잡은 복스푸드 스테디셀러 짜장면과 영원한 코리안 소울푸드 양념치킨이 재등판한다. 비장의 메뉴들로 똘똘 무장하고 LA 놀이공원 공략에 나선 복스푸드가 미국인의 입맛을 사로잡은 소울푸드 삼대장으로 장사를 무사히 마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