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TMI NEWS' 에이핑크 윤보미-박초롱, 십 년째 동거중 "성향은 정반대다"

?

TMI NEWS (사진=방송 영상 캡처)


에이핑크 윤보미와 박초롱이 서로 정반대의 성향이라고 밝혔다.

16일 방송된 Mnet ‘TMI NEWS’에서는 걸그룹 에이핑크가 완전체로 출연해 멤버들 사이의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윤보미는 에이핑크 멤버들이 모두 출연하자 자신조차 완전체는 오랜만이라며 어색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에이핑크 너무 이쁘다”며 멤버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전현무는 멤버들에게 “윤보미가 딕션이 안 좋다”라고 말했고, 멤버들은 “치아가 작아서 그렇다”, “입이 작다”며 윤보미를 감쌌다.

또한 박초롱은 “윤보미와 십 년 째 동거중이다”라고 말했다. 전현무는 “잘 맞아서 같이 사는 거냐”고 물었고, 윤보미와 박초롱은 동시에 고개를 절레절레 흔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윤보미는 “정반대다. 저는 밖 나가는 걸 좋아하고 초롱은 집순이, 저는 집에서 편하게 프리한 스타일인데 초롱은 보수적. 저는 쌓아놓는데 언니는 바로바로 치운다”라고 답했다.

한편 Mnet ‘TMI NEWS’는 매주 목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