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보이스3’ 정태야, 오사카 영사관 조영춘역으로 존재감 발산

?

‘보이스3’ 정태야 (사진=방송 캡처)


토일 오리지널 시리즈 ‘보이스3’에서 배우 정태야가 오사카 영사관 조영춘 영사 역할을 완벽 소화해 내 눈길을 끌고 있다.

배우 정태야는 납치살인사건의 범인 스즈키(정기섭)을 찾아 나선 도강우(이진욱)와 일본 담담 형사 사카라이 료지(박동하)경시정과의 대립에서 한국과 일본 사이에서 부드럽게 관계를 이끌어 가고자 노력하는 오사카 영사관의 조영춘 영사 역할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자연스럽게 끌어냈다는 평가다.

또한, 배우 정태야는. 인기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스즈키'역할을 맡은 바 있으며, ‘군함도’에서는 미츠비시 간부역인 ‘치바 토시오’역을, ‘박열’에서는 일본내각총리비서인 ‘고바시’역, ‘아이캔스피크’에서는 나문희 배우님의 아역을 괴롭히는 일본 군인역인 ‘가츠마타 대위’를 연기했다.

이밖에도 영화 '안시성'에서는 활보부관역과 KBS2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서 ‘홍실남편’역으로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겨왔다.

이번 드라마 ‘보이스3’를 뛰어난 일본어 실력을 뽐내며 한국인이지만 일본인이라는 착각이 들 정도로 역할을 완벽 소화하며 눈길을 끌고 있는 배우 정태야의 앞으로의 활동을 주목할만 하다.

한편, ‘보이스3’는 토,일 밤 10시 20분 OCN에서 방송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