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영국남자의 JMT 연구소’ 이원일 셰프, 한식 먹방으로 쿨가이 인증

?

이원일(사진=채널A)


19일 첫 방송되는 채널A ‘영국남자의 JMT 연구소’에서는 이원일 셰프가 출연해 한식의 매력을 전파한다.

이날 방송에는 이원일 셰프가 영국남자 조쉬, 올리에게 한국 문화를 전수하기 위한 첫 번째 셀럽으로 출연한다. 이원일 셰프는 막걸리와 전을 자신의 소울푸드로 꼽으며 즐겨 찾는 단골 막걸리 집을 소개한다.

조쉬와 올리는 이원일 셰프와 함께 다양한 종류의 막걸리와 전을 시식하며 폭풍 먹방을 선보인다.
이원일 셰프는 스스로 쿨가이라고 칭하며 항아리 막걸리, 왕새우전 등 한식을 더 맛있게 즐기는 노하우를 공개한다.
그의 섬세한 음식 묘사와 재료 설명에 감탄한 조쉬는 “태어나서 먹어본 전 중 가장 맛있다”라며 이원일 셰프의 쿨가이다운 안목을 칭찬한다.

한편 이원일 셰프는 막걸리와 전을 자신의 소울푸드로 꼽은 이유로 “셰프들은 손님들의 음식을 만들기 위해 늦은 시간까지 공복인 경우가 많다 보니 한번에 든든하게 배를 채울수 있는 것을 좋아한다”면서
“특히 막걸리는 기름진 음식과 함께 곁들이면 하루를 보상받는 기분이 들더라”라며 막걸리에 대한 애정을 보인다.

300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유튜브 채널 ‘영국남자’의 새로운 시리즈 ‘영국남자의 JMT 연구소’는 영국남자 조쉬와 올리가 한국 셀럽을 만나 그들이 사랑하는 한국 음식과 문화를 배우는 내용을 담는다.
‘영국남자의 JMT 연구소’는 유튜브와 TV 방송에 최초로 동시 편성되는 시리즈로 채널A에서는 30분 분량의 확장판으로 시청자를 찾아간다.

채널A는 신규 일요 예능 프로그램 ‘취향저격 선데이’의 한 코너로 ‘영국남자의 JMT 연구소’를 방송할 예정이다.
‘취향저격 선데이’는 셀럽들의 유쾌한 집들이 예능 ‘우리 집에 왜 왔니(MC 김신영, 한혜진, 김희철, 오스틴 강)’와 ‘영국남자의 JMT 연구소’를 두 개의 코너로 연이어 방송한다.

19일 일요일 밤 7시 40분 첫 방송되며 두 번째 코너인 ‘영국남자의 JMT 연구소’는 밤 9시 방송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