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XXX, 세계적 매체 ‘페이더’ 영상 인터뷰 출연, 여전한 해외 관심

?

XXX 페이더(사진=Daebum Im)


국내외에서 많은 호평을 받고 있는 힙합듀오 XXX가 세계적인 매체 ‘페이더(The FADER)’의 영상 인터뷰에 출연했다.

‘페이더’는 뉴욕을 본사로 한 글로벌 잡지사로써, 미국의 가장 저명한 신문사인 뉴욕타임즈에서 ‘새로운 음악-패션의 바이블(The new music-and-fashion-bible)’이라는 별명을 직접 지어주기도 했을 만큼 강한 영향력을 가진 매체다.

XXX는 ‘페이더’의 간판 인터뷰 컨텐츠인 ‘First Times’에 출연하여, 자신들의 첫번째 일자리 등 각자의 첫번째 경험들에 대한 이야기를 솔직하게 털어 놓았다.

XXX는 정규 1집 더블 앨범 ‘LANGUAGE’와 ‘SECOND LANGUAGE’를 지난해 11월과 2월에 각각 발매한 이후, ’빌보드’, ‘애플뮤직’, ‘레드불 라디오’, ’하이스노바이어티’, ‘오피스 매거진’ 등 세계적인 매체들과의 인터뷰를 통해 계속해서 해외에서의 영향력을 넓혀가고 있다.

특히 XXX가 지난해 11월 발매한 정규 1집 ‘LANGUAGE’는 세계적 권위의 평론매체 ‘피치포크’에서 한국힙합역사상 최초로 평점과 리뷰를 부여받았으며, ‘뉴욕타임즈’, ‘애플뮤직’, ‘빌보드’ 등에서 뜨거운 찬사를 받았다. 또한 이어서 발매된 더블앨범의 두번째 CD ‘SECOND LANGUAGE’ 역시 ‘피치포크’에서 한국 국내 발매 앨범 중 최고 평점인 7.5를 부여받으며 그 작품성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이들은 지난 2월 한국에서 열린 ‘한국대중음악상’에서 ‘최우수 랩&힙합 노래’ 부문 수상을 비롯하여, ‘한국힙합어워즈’에서 ‘올해의 음반’을 수상하는 등 국내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지난 3월에는 세계적인 디자이너 이광호와 함께 ‘SECOND LANGUAGE’ 음반과 하나의 컨셉을 가진 디자인 전시를 성황리에 개최하는 등 국내에서도 이색적인 프로모션을 선보인 바 있다.

XXX는 국내외에서의 다양한 활동을 준비 중이며 XXX의 맴버인 래퍼 ‘김심야’와 프로듀서 ‘FRNK’는 각자의 솔로앨범을 작업 중이기도 하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