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소한 형제' 주문량 폭주, 아직 남아있는 부위는?...유투버 '참PD'의 힘

?

소고기 육회, 육사시미(사진=소소한형제 홈페이지)


'소소한 형제'가 '참PD'에 의해 소개되면서 화제를 모았다.

12일 최근 인기를 모으고 있는 유투버 '참PD'가 자신의 유튜브에 '8900원에 육회 배터지게 먹는법'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하며 '소소한 형제'를 추천했다.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한 음식은 바로 육회.

해당 육회는 온라인 스토어 '소소한 형제'에서 판매되고 있는 것으로 마장동 소고기로 만든 육회 300g을 1만 원도 안 되는 가격에 맛볼 수 있다.

이에 해당 방송을 시청한 이들이 소소한 형제로 몰리기 시작하면서 육회는 모두 품절된 상황.

소소한형제는 이날 네이버스토어를 통해 "'특별한 육회300g·육사시미300g' 제품이 주문량이 폭주 수준을 넘어서 일시 품절이며, 비상대책 회의 중"이라고 밝혔다.

또 "하루 소화할 수 있는 한정수량은 100~150개(건수)다. 배송이 언제 이루어질지 모르니 참고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치마살이나 숙성안심은 아직 판매되고 있어서 신선한 소고기를 맛볼 기회는 여전히 남아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