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현지에서 먹힐까3' 에릭, 만두릭의 화려한 부활…"주문과 동시 제공"

?

현지에서 먹힐까3 (사진=tvN)



‘현지에서 먹힐까3’에서 신화 에릭이 한 번 더 만두릭으로 활약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tvN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이하 현지에서 먹힐까3)’에서는 떡갈비버거의 부진을 갈비만두로 극복하는 복스푸드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민우와 함께 버거브로를 결성한 에릭은 떡갈비버거 판매를 위해 최선을 다했지만 생각보다 저조한 판매율을 기록, 준비한 떡갈비 패티가 반 이상 남은 채로 장사가 마무리돼 아쉬움을 자아냈다.

이에 이연복 셰프는 남은 패티로 갈비 만두를 만들겠다 선언했고, 에릭이 만두 대신 스프링롤을 제안했지만 단박에 거절당해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다시 시작된 만두 만들기 작업에 모두가 집중한 가운데 ‘만두릭’의 부활을 알리며 묵묵히 만두를 빚는 에릭의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었다.

다음날 에릭은 새로운 장소에서 시작된 푸드트럭 오픈을 준비하며 만두릭으로 활약을 예고, 전보다 더 능숙해진 만두 튀기기 실력을 자랑하며 모두에게 놀라움을 선사했다. 특히, 에릭은 주문과 동시에 만두가 제공되는 엄청난 스피드를 선보이며 놀라움을 더했다.

‘현지에서 먹힐까3’에서 이연복 셰프의 문하생으로 활약하며 양파릭, 만두릭, 에토끼 등 다양한 캐릭터를 탄생시켰던 에릭이 이날 방송에서 갈비만두로 화려한 ‘만두릭’ 복귀전을 치른 가운데 앞으로 남은 방송에서 에릭이 보여줄 새로운 모습에 기대가 증폭되고 있다.

한편 에릭이 출연하는 ‘현지에서 먹힐까3’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