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MBC ‘복면가왕’ 슈퍼 컴퓨터급 복면 가수 등장?!

?

판정단(사진=MBC)


내일(16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듀엣곡 대결에서 승리한 실력파 복면 가수 4인이 솔로곡으로 다시 한 번 치열한 대결을 펼친다.

이날 첫 방어전에 도전하는 가왕 ‘나이팅게일’과 이에 대항하는 강력한 복면 가수들이 등장해 긴장감을 높였다.

특히 지난주 첫 소절부터 판정단을 술렁이게 만들며 극찬을 받은 한 복면 가수의 무대가 화제다. “모두가 예상하는 그 분이 맞다”며 특정 이니셜이 거론된 그는 이번 솔로곡 무대에서도 “가슴이 찢어질 것 같다”, “묵직한 감정이 느껴진다” 등의 호평을 받으며 가왕에 대적할 대항마로 떠올랐다.

누리꾼들 역시 그의 정체를 추리하며 ‘진짜 그분이면 가왕까지 프리패스일 듯’, ‘10연승까지 거뜬할 것 같다’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다른 복면 가수들도 판정단으로부터 “음정의 정확도가 슈퍼 컴퓨터급이다”, “무대를 뒤집어 놓았다” 등의 역대급 찬사를 받으며 그 어느 때보다 막상막하의 경쟁이 펼쳐졌음을 시사했다.

윤상은 “복면가왕에서 투표했던 경험 중 가장 어려웠다”고 밝히며 치열한 무대를 선보인 복면 가수들에게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과연 모두의 추리는 적중할지 기대가 모아지는 가운데 어마어마한 매력으로 판정단에게 선택의 혼란을 안겨준 노래 고수들의 무대는내일(16일) 오후 5시 MBC‘복면가왕’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